연결 가능 링크

북한 15일부터 '평양시' 적용...한국 보다 30분 늦어


15일 평양시 중심부인 중구역 대동문의 연광정에서 청색 저고리에 흰색 한복 바지를 입은 남성 2명이 '평양시'를 알리는 타종을 하고 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15일 평양시 중심부인 중구역 대동문의 연광정에서 청색 저고리에 흰색 한복 바지를 입은 남성 2명이 '평양시'를 알리는 타종을 하고 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북한이 오늘(15일) 0시를 기해 이전보다 30분 늦은 '평양시' 사용을 시작했습니다.

북한 조선중앙 TV는 오늘 0시 30분, 새 '평양시'로 0시를 알리는 시계화면과 함께 평양에서 열린 타종식 장면을 공개했습니다.

조선중앙 TV는 평양시간과 더불어 주체조선의 위대한 역사가 최후의 승리를 향해 흐를 것 이라고 방송했습니다.

북한은 이전 표준시가 일제시대에 정해졌으며, 따라서 식민지의 잔재를 없애기 위해 평양시를 사용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하지만 한국에서는 남북한 간에 30분의 시차가 생기면서, 개성공단을 비롯한 경제협력과 민간 교류에 혼란을 초래할 것으로 우려하고 있습니다. 한국 정부도 북한의 표준시 변경이 남북 협력과 평화통일 노력에 역행하는 것이라고 지적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