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남자 축구, 동아시아컵서 강호 일본에 역전승


2일 중국 우한에서 열린 2015 동아시아축구연맹 축구선수권 대회 1차전에서 북한 선수와 일본 선수가 공을 다투고 있다.

2일 중국 우한에서 열린 2015 동아시아축구연맹 축구선수권 대회 1차전에서 북한 선수와 일본 선수가 공을 다투고 있다.

북한 남자 축구팀이 어제 (2일) 중국 우한에서 열린 2015 동아시아축구연맹 축구선수권 대회 1차전에서 강호 일본을 2-1로 이겼습니다.

어제 경기에서 북한은 전반전 시작 3분 만에 일본의 무토 유키 선수에게 선제골을 허용했습니다. 일본은 이후에도 계속 날카로운 공격을 퍼부었지만, 북한은 문지기 리명국의 선방으로 추가 실점을 허용하지 않았습니다.

이런 가운데 후반 21분 북한의 김창복 감독은 박현일을 투입했고, 후반 33분 심현진이 하프라인 부근에서 전방으로 길게 찬 볼을 박현일이 헤딩 패스하자 이를 골대 오른쪽에서 리혁철이 마무리하며 동점골을 뽑아냈습니다.

이어 10분이 더 지난 후반 43분, 이번에는 박현일이 일본 진영 왼쪽에서 동료가 올려준 볼을 머리 받아 넣기로 득점해 북한팀에 승리를 안겼습니다.

한편 이날 중국 대표팀과 맞붙은 한국 대표팀도 중국을 2-0으로 완파하고 가볍게 1승을 올렸습니다.

VOA 뉴스 백성원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