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말레이시아 “여객기 잔해, 보잉777부품 공식 확인”


지난 29일 프랑스 경찰들이 레위니옹섬에서 발견된 항공기 잔해를 운반하고 있다.

지난 29일 프랑스 경찰들이 레위니옹섬에서 발견된 항공기 잔해를 운반하고 있다.

지난주 아프리카 동부 인도양에서 발견된 여객기 날개 잔해가 지난해 실종된 말레이시아항공기와 같은 기종인 보잉 777의 부품으로 공식 확인됐습니다.

리아우 티옹 라이 말레이시아 교통장관은 2일 성명을 통해 프랑스 당국과 항공기 제조업체인 보잉사 등의 확인을 거쳤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어 말레이시아 조사팀을 동아프리카 마다가스카르 동쪽의 레위니옹섬에 파견해 현지에서 발견된 또 다른 잔해가 실종 여객기의 일부분인지 판단하는 작업을 도울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관련 당국들은 여객기 날개 부분이 발견된 곳으로부터 25km 떨어진 생드니스시 인근에서 여객기 문짝의 일부로 보이는 또 다른 금속 파편을 찾아 현재 조사를 진행 중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