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경찰, 대북 전단 살포 원천 봉쇄


6.25 정전협정기념일인 27일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 인근에서 최우원 대북전단보내기국민연합 대표가 경찰에 둘러싸여 있다.

6.25 정전협정기념일인 27일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 인근에서 최우원 대북전단보내기국민연합 대표가 경찰에 둘러싸여 있다.

한국의 보수단체인 대북전단보내기국민연합 등은 오늘 (27일) 오후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에서 대북 전단 3만 장을 대형 풍선 10 개에 매달아 북한으로 날려 보낼 계획이었지만 경찰의 저지로 실행에 옮기지 못했습니다.

한국 경찰은 물리적 충돌 등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임진각 주변에 6개 중대를 배치하고 보수단체 회원들을 태운 차량이 임진각에 진입하지 못하도록 차단했습니다.

이에 따라 6 개 보수단체 회원 10여 명은 전단 풍선을 띄우지 못하고 임진각에서 1km쯤 떨어진 마정삼거리에서 기자회견과 집회를 여는 것으로 행사를 대신했습니다.

지역 주민들은 임진각 주변 곳곳에 대북 전단 살포에 반대한다는 내용이 담긴 플래카드를 내걸었습니다.

VOA 뉴스 박병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