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항공우주국 "지구 빼 닮은 행성 '케플러452b' 발견"


미국 항공우주국(NASA)이 23일 지구와 비슷한 환경을 지닌 것으로 추정되는 행성 ‘케플러452b’를 발견했다고 발표했다. 지구(왼쪽)와 케플러452b를 비교한 그래픽 사진.

미국 항공우주국(NASA)이 23일 지구와 비슷한 환경을 지닌 것으로 추정되는 행성 ‘케플러452b’를 발견했다고 발표했다. 지구(왼쪽)와 케플러452b를 비교한 그래픽 사진.

지구와 비슷한 환경을 지닌 것으로 추정되는 행성이 태양계 밖에서 처음 발견됐습니다.

미국 항공우주국(NASA)은 23일 행성 ‘케플러-452b’를 발견했다고 밝혔습니다.

지구에서 1천400 광년 거리에 있는 이 행성은 지금까지 발견된 외계 행성 가운데 지구와 가장 비슷한 것으로 관측됐습니다.

케플러-452b는 지름이 지구의 1.6배이며, 공전 궤도는 물이 표면에 존재할 수 있는 구역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또 행성의 공전주기는 385일로 지구보다 약 5% 길고, 항성과의 거리는 지구-태양 간 거리보다 5% 먼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 항공우주국은 이로써 크기와 온도가 태양과 비슷한 항성 9개를 발견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