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연변 야생 백두산 호랑이 27마리로 늘어


중국 상하이 동물원에서 태어난 호랑이와 새끼들. (자료사진)

중국 상하이 동물원에서 태어난 호랑이와 새끼들. (자료사진)

중국 지린성 연변조선족자치주에 서식하는 야생 백두산 호랑이 수가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 ‘연합뉴스’는 13일 연변주 임업관리국을 인용해 이 지역 자연보호구 일대에 서식하는 야생 백두산 호랑이 숫자가 최근에 27마리로 늘었다고 전했습니다.

임업국에 따르면 이 지역의 야생 호랑이 숫자는 지난 1998년3-5마리에 불과했습니다.

임업국은 또 멸종 위기에 처한 야생 고려표범 역시 1998년 2-4마리에서 현재 42 마리로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임업국은 자연보호구 일대에 설치한 적외선 카메라와 동물의 발자국, 털 무늬, 유전자 검사 등을 통해 동물의 숫자와 상황을 확인고 있습니다.

야생 백두산 호랑이와 고려표범이 증가한 이유는 당국이 2012년부터 노루와 사슴을 방사해 먹이 밀도를 높인 결과로 풀이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