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프란치스코 교황, 남미 3국 순방 마무리


12일 파라과이 수도 아순시온을 마지막으로 남미 순방을 마친 프란치스코 로마 카톨릭 교황이 로마행 비행기가 올라 손을 흔들고 있다.

12일 파라과이 수도 아순시온을 마지막으로 남미 순방을 마친 프란치스코 로마 카톨릭 교황이 로마행 비행기가 올라 손을 흔들고 있다.

프란치스코 로마 가톨릭 교황이 파라과이 방문을 끝으로 일주일 간의 남미 순방 일정을 마쳤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어제 (12일) 파라과이 수도 아순시온의 빈민촌을 방문해 주민들에게 연설했습니다.

이 곳 주민들은 파라과이 강변의 홍수 취약지역에 합판과 철제로 만든 무허가 판잣집에서 생활하고 있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이 곳의 1만5천 명 주민들에게 더 나은 삶과 노동환경을 위해 단결해 싸울 것을 당부했습니다.

교황은 이어 군 기지에서 수 십만 명이 모인 가운데 진행한 미사를 끝으로 모든 일정을 마무리했습니다.

이 미사에는 오라시오 카르테스 파라과이 대통령과 크리스티나 페르난데스 아르헨티나 대통령도 참석했습니다.

한편 프란치스코 교황은 에콰도르와 볼리비아, 파라과이 등 남미 3국 순방 중 불공정한 세계 자본구조을 비판하면서 부유층과 빈곤층이 지구 자원을 동등하게 공유하는 새로운 경제모델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