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세르비아 총리, 스레브레니차 학살 추모식서 돌 맞아


알렉산다르 부시치 세르비아 총리 (자료사진)

알렉산다르 부시치 세르비아 총리 (자료사진)

알렉산다르 부시치 세르비아 총리가 11일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에서 열린 ‘스레브레니차 학살’ 20주년 추모행사에 참석했다가 군중이 던진 돌에 맞았습니다.

세르비아 당국은 이 사건을 “암살 시도”라며 강력히 비판하고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에 공식적인 사과를 촉구했습니다.

부시치 총리는 이날 화해의 제스처를 표하기 위해 세르비아를 대표해 추모식을 찾았습니다.

하지만 총리가 추모 장소에 들어서자마자 군중들은 총리에게 신발과 물병, 돌 등을 던졌습니다.

부시치 총리는 경호원들의 호위를 받으며 즉시 현장을 떠났습니다.

스레브레니차 학살은 옛 유고연방 내전 당시 세르비아군이 보스니아 스레니차마을에서 8천여명의 이슬람교도들을 살해한 사건입니다.

학살 20주년을 기리는 이날 추모식에는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을 포함해 전 세계 각국 대표가 참석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