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호주 무역장관 "TPP 협정, 3~4주내 체결 가능성"


앤드류 롭 호주 무역장관. (자료사진)

앤드류 롭 호주 무역장관. (자료사진)

호주의 앤드류 롭 무역장관은 9일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TPP)이 앞으로 3~4주 안에 체결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TPP 협정은 지난 달 미국의 바락 오바마 대통령이 의회로부터 신속협상권을 부여 받으면서 올해 안에 체결되란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롭 장관은 호주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미국 대통령이 신속협상권을 가지는 것이 결정적인 일이었다며 3-4주 뒤 협상 대표들이 다시 만나게 될 때 결론을 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롭 장관은 그러면서 이때 최종 협상이 잘 진행돼 합의 단계에 이를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이 주도하는 TPP에는 중국이 배제돼 있지만 호주, 브루나이, 캐나다, 칠레, 일본, 말레이시아, 멕시코, 뉴질랜드, 페루, 싱가포르, 그리고 베트남 등이 참여하고 있습니다.

TPP 지지자들은 이 협정으로 인해 역내 자유무역이 촉진되고 규제를 낮춰주며 일자리 기회를 늘려줄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반면 비판론자들은 TPP가 대기업들의 이익을 도모하고 의료비 인상과 환경 파괴 등을 유발할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