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터뷰: 아산정책연구원 고명현 연구위원] 북-일 납치문제 결렬되나


북한의 송일호 북-일 국교정상화 교섭담당 대사가 지난해 5월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자료사진)

북한의 송일호 북-일 국교정상화 교섭담당 대사가 지난해 5월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자료사진)

일본인 납치자 문제를 둘러싸고 1년 넘게 끌어 온 북한과 일본의 협상이 결렬 수순으로 접어든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북-일 관계 전문가와 함께 협상의 현재 상황과 북한의 의도 그리고 향후 전망 등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한국의 민간연구기관인 아산정책연구원의 고명현 연구위원이 전화로 연결돼 있습니다.


문) 먼저 일본인 납치 문제에 대한 북한과 일본 간의 현재까지 협상 진행 상황을 간략하게 정리해 주시겠습니까?

문) 지금 일본 당국도 그렇고 국민 여론도 북한에 대한 감정이 많이 격앙된 것으로 전해지고 있는데요, 그 이유는 무엇입니까?

문) 북한이 이렇게 협상에 소극적 태도로 시간을 끌고 있는 의도는 무엇일까요?

문) 북한이 과연 납득할 만한 조사 결과 보고서를 제출을 할 것으로 예상할 수 있을까요?

문) 일본은 스톡홀름 합의 이후 미국과 한국의 따가운 눈총을받으면서도 북한 제재를 일부 완화했었는데요, 제재가 다시 강화될 가능성에 대해선 어떻게 보십니까?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