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프란치스코 교황, 에콰도르서 가족제도 중요성 강조


프란치스코 로마 가톨릭 교황이 6일 에콰도르 키토의 독립광장에 모인 신자들에게 손을 들어 축복하고 있다.

프란치스코 로마 가톨릭 교황이 6일 에콰도르 키토의 독립광장에 모인 신자들에게 손을 들어 축복하고 있다.

남아메리카 3개국을 순방 중인 프란치스코 로마 가톨릭 교황이 첫 방문국 에콰도르에서 오늘(7일) 마지막 일정을 갖습니다.

수도 키토의 바이센테니얼 공원에서 열리는 오늘 미사에는 교황의 강론을 직접 듣기 위해 수 십만 명의 신도가 모여들 것으로 예상됩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어제 (6일) 에콰도르 남서부 항구도시 과야킬에서 열린 첫 미사에서 가족제도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교황은 가족이야 말로 가장 가까이 있는 병원이자 어린이들의 첫 학교이며, 노인들을 위한 최상의 안식처라며, 가족은 다른 제도로 대체될 수 없는 최고의 사회자본이라고 말했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어제 저녁 라파엘 코레아 에콰도르 대통령과 면담했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내일 두 번째 순방국인 볼리비아로 떠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