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청와대 특보 "북한 사이버 위협에 공세적 방어 필요"


임종인 한국 청와대 외교안보특보 (자료사진)

임종인 한국 청와대 외교안보특보 (자료사진)

한국의 임종인 청와대 안보특보는 한국 군이 북한의 사이버 공격을 단순히 억제하는 차원을 넘어 능동적이고 공세적으로 대응할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임 특보는 오늘 (3일) 서울에서 열린 국방정보 보호·암호 학술회의 기조연설에서 미국은 외부의 사이버 공격이 임박했을 때 선제공격 가능성까지 포함한 능동적인 방어전략을 도입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임 특보는 미국의 경우 사이버 공격을 국가안보의 중대한 위협으로 간주하고 사후 반격을 넘어 외부 세력이 사이버 공격을 할 것이라는 합리적인 믿음이 있으면 사전에 공격할 수 있다는 원칙의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