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태국 총리, 첫 메르스 확진 발생에 침착 당부


 프라윳 찬 오차 태국 총리 (자료사진)

프라윳 찬 오차 태국 총리 (자료사진)

태국에서 첫 중동호흡기증후군, 메르스 확진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프라윳 찬 오차 태국 총리는 국민들에게 당황해 하지 말 것을 당부했습니다.

프라윳 총리는 오늘 (19일) 기자회견에서 당국이 잘 대처하고 있다며, 누구든 메르스가 의심되면 병원에 신속히 연락할 것과 서로 돕고 조심해 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프라윳 총리는 과거 중증호흡기증후군 사스 (SARS)와 조류독감을 다룬 경험이 있는 69개 병원들이 이번 메르스 사태도 잘 대처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태국 내 메르스 환자는 중동국가 오만 출신의 남성 여행자로, 심장 질환으로 병원에 입원했다가 어제 (18일) 메르스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한편 한국에서 현재까지 메르스로 인한 사망자는 24명, 확진자는 166 명으로 집계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