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태국서 메르스 환자 첫 발생...오만 출신 남성


18일 태국 방콕 외곽의 국가보건센터 연구원이 메르스 관련 실험을 하고 있다.

18일 태국 방콕 외곽의 국가보건센터 연구원이 메르스 관련 실험을 하고 있다.

동남아 국가인 태국에서 중동호흡기증후군, 메르스 확진 환자가 처음 발생했습니다.

라자타 라자타나빈 보건 장관은 18일 중동국가 오만 출신 사업가에 대한 두 차례의 검사 결과 메르스 바이러스에 감염된 사실을 확인했다고 말했습니다.

심장 치료를 위해 태국을 찾은 이 남성은 현재 전염병 치료를 위한 전문 시설에 격리돼 있습니다.

라자타 장관은 또 환자와 함께 입국한 가족 3명도 별도의 시설에서 관찰 중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비행기로 태국에 입국할 때까지만 해도 이 환자는 메르스 증상을 보이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하지만 심장 치료를 위해 태국 내 한 병원에 입원한 뒤 피로와 호흡 곤란을 처음 느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태국 보건당국은 환자와 접촉했던 병원 관계자와 비행기에 함께 탑승했던 여행객 등 59명에 대해서도 추적 관찰을 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