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남중국해 일부 매립공사 곧 마무리"


중국이 남중국해에 건설하고 있는 인공섬 모습을 지난달 11일 상공에서 촬영했다.

중국이 남중국해에 건설하고 있는 인공섬 모습을 지난달 11일 상공에서 촬영했다.

중국 정부는 남중국해 일부 분쟁지역에서 진행 중인 매립공사가 곧 마무리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주변국들과의 긴장을 유발하고 있는 인공섬 건설을 계속할 것임을 거듭 확인했습니다.

중국 외교부는 오늘 (16일) 발표한 성명에서 스프래틀리 군도, 중국명 난사군도에 있는 일부 섬과 산호 군락에서 진행 중인 매립공사가 며칠 안에 완공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중국 외교부는 정확한 공사 완료 시점은 밝히지 않은 채 이번 공사가 군사적 목적이 아닌 민간 용도로 계획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이번 공사에는 조기경보 레이더 시스템과 군용막사, 활주로 등이 포함돼 있어 군사 목적이란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미국은 전략적 해상로에 위치한 무인도와 산호섬에서 2천 에이커 이상의 부지를 확보하려는 중국의 인공섬 건설에 반대한다는 입장을 분명히 해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