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메르스 추가 사망자 발생…12일 현재 13명


홍익태 한국 해양경비안전본부장이 12일 인천항 국제여객터미널을 방문해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확산 방지 대응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한국에서 중동호흡기증후군, 메르스로 2명이 더 사망해 지금까지 숨진 환자는 모두 13명으로 늘었습니다.

한국의 보건복지부는 12일 메르스 확진자 2명이 이날 저녁 치료 중 상태가 악화돼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두 환자 모두 건양대 병원에서 또 다른 환자와 접촉 후 메르스 양성 판정을 받은 사람들입니다.

이들은 해당 환자가 건양대 병원에 입원하던 지난달 28일과 30일 같은 병실에 입원했습니다.

두 환자는 각자 만성질환을 기저질환으로 가지고 있던 70대라는 공통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한국에서는 현재 메르스 환자와의 개별 접촉 등으로 감염이 의심되는 3천800여 명이 격리 처분돼 있으며 학교 수 천 곳이 문을 닫은 상태입니다.

한국 정부는 아직까지 메르스 감염 경로는 병원 내에 국한돼 있으며 일반 대중에 확산된 것은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