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대통령 "사이버안보 강화 적극 추진"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8일 주요 7개국 정상회의가 열린 독일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8일 주요 7개국 정상회의가 열린 독일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바락 오바마 대통령은 8일 미국이 사이버 안보 강화를 더욱 적극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지난 주 미국 정부 컴퓨터에 대한 대규모 해킹 공격의 배후에 누가 있다고 생각하는지는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날 주요 7개국, 즉 G7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방문한 독일에서 열린 기자회견장에서 이 같은 질문을 받았습니다.

앞서 미 하원 국토안보위원회의 마이클 맥컬 위원장은 일련의 “위협 지표”를 보면 중국이 미국 정부 컴퓨터를 해킹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매컬 위원장은 7일 텔레비전 방송에 출연해, 미 인사국, OPM에 대한 해킹 공격이 미국 역사상 가장 심각한 사이버 공격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