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유럽 축구협회, 블라터 피파 회장 사퇴 촉구


제프 블라터 피파(FIFA) 회장. (자료사진)

제프 블라터 피파(FIFA) 회장. (자료사진)

유럽의 주요 축구협회 2곳이 국제축구연맹, 피파(FIFA) 회장 선출을 하루 앞두고 5선에 도전하고 있는 제프 블라터 현 회장의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앞서 미국 정부는 피파 고위 간부 등 14명을 부정부패와 뇌물수수 등 47건의 범죄 혐의로 기소했습니다.

비리 혐의로 기소된 이들은 국제축구대회의 판촉권 등 이권을 제공하는 조건으로 스포츠 업체 대표들로부터 수백만 달러의 뇌물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런 가운데 유럽축구연맹 (UEFA)의 미첼 플라티니 회장은 최근 블라터 피파 회장을 만나 사임할 것을 충고했다며 블라터 회장은 상황이 좋지 않음을 깨달아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와 함께 독일축구협회 (DFB)도 블라터 회장에게 죄가 있냐 없냐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지금이 바로 그가 물러나야 할 때라며 사임을 촉구했습니다.

한편 29일 실시되는 피파 회장 선거에는 블라터 현 회장과 요르단의 알리 빈 알 후세인 왕자가 후보로 나섰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