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검찰, 중국계 교수 첨단 기술 유출 혐의 기소


미국 동부 펜실베이니아주 템플대학교에서 재직 중인 중국계 미국인 시샤오잉 교수 프로필이 대학 웹사이트에 게재되어 있다. (자료사진)

미국 동부 펜실베이니아주 템플대학교에서 재직 중인 중국계 미국인 시샤오잉 교수 프로필이 대학 웹사이트에 게재되어 있다. (자료사진)

미국 연방검찰이 동부 펜실베이니아주 템플대학교 중국계 교수에 대해 첨단기술을 중국에 유출하려 한 혐의로 기소했습니다.

검찰은 중국계 미국인 시샤오싱 교수가 미국 첨단 기업이 개발한 전자기술에 자료를 중국에 제공하고 대가를 받으려 했다고 밝혔습니다.

시 교수는 지난 2002년 안식년 기간 미국의 한 기업에서 일했었습니다. 이 업체는 최첨단 박막 초전도 장비를 개발했습니다.

시 교수는 이어 2004년에 연구용 장비 구매를 위해 미 국방부로부터 보조금을 지원받았습니다.

검찰은 그러나 시 교수가 중국 정부기관들을 포함해 제 3자들의 이익을 도모하도록 했다고 밝혔습니다.

시 교수는 만일 법정에서 유죄 선고를 받게 되면 최고 80년의 징역형과 100만 달러의 벌금형에 처해질 수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