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쿠바 대사관 재개설 협상...일부 쟁점 이견


21일 미국 워싱턴에서 만난 미국과 쿠바 양국 대표단이 대사관 재개설과 관련해 회담하고 있다.

21일 미국 워싱턴에서 만난 미국과 쿠바 양국 대표단이 대사관 재개설과 관련해 회담하고 있다.

미국과 쿠바 협상대표들이 어제 (21일) 워싱턴에서 만났지만 대사관 재개설 문제에 관해 합의에 이르지 못했습니다.

양측은 오늘 (22일) 다시 만나 논의를 계속할 예정인 가운데 양국 관리들은 합의가 임박했다고 밝혔습니다.

양국 대표들은 현 상호 이익대표부를 50여 년 만에 완전한 대사관 체제로 전환해 정식으로 대사를 교환하는 문제를 놓고 실무협상을 벌이고 있습니다.

이와 관련해 미국 정부는 미국 외교관이 쿠바 전역을 자유롭게 다니면서 원하는 사람 누구와도 대화할 수 있도록 보장할 것을 요구해 왔습니다. 반면 쿠바 정부는 이같은 요구를 쿠바 내 반체제 운동을 강화하려는 의도로 의심하고 있습니다.

쿠바 정부는 또 미국 내 금융기관 규제 조치가 완전히 해제되고 테러지원국 지정도 해제돼야 완전한 외교관계 회복에 합의할 수 있다는 입장입니다.

이에 대해 미국 관리들은 다음주 미국 내에 쿠바 계좌 개설이 가능하며 테러지원국 지정도 45일의 검토 기간이 끝나는 대로 공식 해제된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