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세안 정상회의 열려...남중국해 중국 대응 논의


27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제 26회 아세안 정상회의가 개막했다.

27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제 26회 아세안 정상회의가 개막했다.

동남아시아국가연합 (ASEAN) 정상회의가 오늘 (27일) 말레이시아 콸라룸푸르에서 개막됐습니다.

이번 정상회의는 중국이 남중국해에서 인공섬을 건설하는 등 주변국들 사이에 영유권을 둘러싼 갈등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열렸습니다.

나집 라작 말레이시아 총리는 개막연설에서 회원국 지도자들에게 중국과의 영유권 분쟁을 평화적으로 해결해 나갈 것을 촉구했습니다.

나집 총리는 또 단일 지역공동체 창설을 위한 아세안의 비전을 강조하면서, 올해 말까지 이에 대한 윤곽을 제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한편 중국은 남중국해 스프래틀리 군도 내 섬을 개간하고 활주로와 기반시설들을 구축하고 있습니다.

남중국해는 천연자원이 풍부한 주요 무역로로 필리핀과 베트남, 말레이시아, 브루나이, 타이완 등이 중국과 영유권 분쟁을 빚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