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홍콩 정부, 선거개혁안 발표…시위대 요구는 묵살


케리 람 홍콩 정무사장이 22일 홍콩 의회에서 선거개혁안을 발표하고 있다.

케리 람 홍콩 정무사장이 22일 홍콩 의회에서 선거개혁안을 발표하고 있다.

홍콩 정부가 오늘 (22일) 선거개혁안을 발표했습니다.

개혁안은 홍콩이 오는 2017년에 처음으로 자체적으로 지도자를 선출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하지만 지난해 민주화를 요구하며 대규모 도심 점령 시위에 나섰던 반중국 시위대의 요구는 묵살됐습니다.

개혁안은 행정장관에 출마하는 모든 입후보자들에게 친중국 성향인 지명위원회의 승인을 받도록 한 중국 당국의 방침에 철저히 부응하고 있습니다.

야당 의원들은 이번 개혁안을 거짓 민주주의 시도라고 비난하면서 올 하반기에 개혁안이 제출되면 거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홍콩의 민주화를 요구하는 의원들은 이날 개혁안에 항의해 가두행진을 벌였습니다.

가두행진에는 일부 민간인들이 지난해 도심 점령 시위의 상징인 노란 우산을 들고 참석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