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카터 미 국방장관 "미·한·일 안보협력 강화 중요"


일본을 방문한 애슈턴 카터 미 국방장관이 8일 도쿄의 총리 관저에서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회동했다.

일본을 방문한 애슈턴 카터 미 국방장관이 8일 도쿄의 총리 관저에서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회동했다.

미국의 애슈턴 카터 국방장관이 미국과 한국, 일본 세 나라 간 공조를 강조했습니다.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에 대처하는데 3국 공조가 최상의 방안이라는 겁니다. 이연철 기자가 보도합니다.

애슈턴 카터 미 국방장관은 미국과 한국, 일본 세 나라가 미래를 지향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카터 장관은 8일자 일본 `요미우리 신문'에 실린 서면인터뷰에서, 북한의 도발에 대응하는데 있어 미-한-일 3각 공조의 중요성을 어떻게 평가하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변했습니다.

카터 장관은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에 대처하고 억지력을 높이며 지역의 안정을 확보하는데 미국과 한국, 일본 세 나라가 함께 하는 것이 최상의 방안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카터 장관은 미-한-일 3국 안보협력을 강화하는 것이 미국의 ‘아시아태평양 재균형’ 정책의 핵심요소라면서, 미국이 세 나라 간 협력을 고무하기 위해 노력하는 것도 바로 그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카터 장관은 세 나라 관계에서 과거보다 미래가 더 중요하다는 점도 강조했습니다.

카터 장관은 미국은 (한-일) 관계의 역사적 민감성을 충분히 인식하고 있다며, 하지만 협력의 잠재적 이익, 즉 미국의 오랜 동맹국인 두 나라와 동북아 전 지역을 위해 존재하는 기회가 과거의 긴장과 현재의 정치 보다 더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이연철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