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정유회사 쉘, 700억 달러 BG 인수 계획 발표


지난 1월 영국 런던에서 쉘 사의 벤 반 뷰어든 최고경영자가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자료사진)

지난 1월 영국 런던에서 쉘 사의 벤 반 뷰어든 최고경영자가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자료사진)

네덜란드와 영국의 합작 정유회사 ‘로열 더치 쉘’ (Shell) 사가 영국의 석유 대기업인 BG 그룹을 700억 달러에 인수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쉘 사와 BG 사는 오늘 (8일) 발표한 공동성명에서 두 회사 주주들에게 이 같은 합의를 승인해 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BG 사 인수로 쉘 측은 석유와 가스 보유고가 25% 늘어나며, 지난해에 비해 에너지 생산량도 20%가량 증대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두 기업의 합병으로 얻게 되는 재정 이득도 연간 25억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추산됩니다.

한편 쉘과 BG의 이번 합병은 국제 원유시장의 불안정으로 인한 취약성을 더욱 증대시킬 것으로 보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