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란 대통령 "핵 합의, 이란 핵 권리 보호할 것"


3일 이란 테흐란 공항에서 국민들이 손으로 승리를 표하며 모함마드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장관의 귀국을 환영하고 있다.

3일 이란 테흐란 공항에서 국민들이 손으로 승리를 표하며 모함마드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장관의 귀국을 환영하고 있다.

이란의 하산 로하니 대통령은 서방 6개국과 타결한 핵 합의를 통해 이란의 핵 권리를 보호하고 국제 제재에서도 벗어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로하니 대통령은 3일 대 국민 텔레비전 연설에서 이번 핵 합의는 이란이 자국 영토에서 우라늄을 농축할 권리를 인정한 것이라며 이란은 평화적인 목표를 추구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로하니 대통령은 또 이란의 핵개발 계획은 특정 국가를 겨냥한 게 아니라며, 서방 6개국이 합의를 이행하는 한 이란도 합의사항을 준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이란과 서방 6개국은 지난 2일 이란의 핵개발 계획을 제한하는 대신에 이란에 대한 경제제재를 완화하는데 합의했습니다. 이 같은 정치적 합의를 바탕으로 양측은 오는 6월말까지 기술적인 내용을 담은 최종 합의를 마련해야 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