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러 푸틴 대통령, 열흘 만에 공개석상 등장


16일 러시아 상트 페테르스부르크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오른쪽)이 알마즈벡 아탐바예프 키르기스스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지고 있다.

16일 러시아 상트 페테르스부르크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오른쪽)이 알마즈벡 아탐바예프 키르기스스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지고 있다.

최근 와병설이 나돌던 러시아의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16일 열흘 만에 공개 석상에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이날 상트 페테르스부르크에서 키르기스스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기에 앞서 기자회견을 가졌습니다.

이 자리에서 알마즈벡 아탐바예프 키르기스스탄 대통령은 크렘린궁에서 푸틴 대통령이 빠른 걸음으로 건강을 과시했다며 뜬소문은 자제돼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지난 5일 이탈리아의 마테오 렌지 총리와 만난 뒤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습니다.

이에 따라 푸틴 대통령이 건강에 이상이 생겼다거나, 아예 사망했다는 소문까지 나돌았는가 하면, 지난 달 벌어진 러시아 야권지도자 보리스 넴초프 피살 사건으로 정치적 쿠데타가 빚어져 대통령직에서 축출됐다는 소문 등이 확산됐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그러나 기자들에게 미소를 지어 보이면서 “뜬소문이 없었더라면 좀 지루했을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