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전쟁 당시 사망한 중국군 유해 68구 입관 행사


16일 경기도 파주시 중국군 유해 임시감식소에서 열린 입관식에서 국방부 유해발굴단원들이 유해를 입관하고 있다.

16일 경기도 파주시 중국군 유해 임시감식소에서 열린 입관식에서 국방부 유해발굴단원들이 유해를 입관하고 있다.

6.25 한국전쟁 당시 사망한 중국 군 유해 송환을 앞두고 오늘 (16일) 파주 육군 25사단에 마련된 ‘중국 군 유해 임시안치소’에서 유해 입관 행사가 열렸습니다.

오는 20일 중국으로 송환되는 유해는 모두 68 구로 경기도 파주와 연천 등 한국전쟁 당시 격전지에서 발굴된 것입니다.

한국 정부는 지난해 3월 인도주의적 차원에서 파주시 적성면 적군묘지에 안장돼 있던 중국 군 유해 437 구를 중국으로 송환했습니다.

한-중 양국은 지난 2월 국방장관 회담 당시 유해 발굴 과정에서 중국 군 유해가 추가로 발견되면 매년 중국 청명절인 4월5일 이전에 송환하기로 합의했습니다.

VOA 뉴스 한상미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