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국제연합군, 시리아 ISIL 정유시설 공습


이슬람 수니파 무장조직 ISIL이 운영해온 시리아 북부 지역 정유시설이 8일 국제연합군의 공습을 받았다.

이슬람 수니파 무장조직 ISIL이 운영해온 시리아 북부 지역 정유시설이 8일 국제연합군의 공습을 받았다.

미국이 주도하는 국제연합군이 어제(8일) 시리아 북부의 정유시설을 공습해 30명이 사망했다고 시리아 반정부단체가 밝혔습니다.

영국에 본부를 둔 시리아인권관측소는 시리아 사태 감시요원들을 통해 이슬람 수니파 무장조직 ISIL이 해당 정유시설을 운영해 왔으며, 공습으로 인한 사망자들에는 반군 요원들과 근로자들이 포함돼 있다고 전했습니다.

미 국방부에 따르면 미국이 주도하는 국제연합군은 이라크 군이 ISIL이 장악하고 있는 지역을 탈환할 수 있도록 지원하면서 지난해 8월 이후 이라크와 시리아 일대에 2천300여 차례 공습을 단행했습니다.

이 같은 공습은 최근 ISIL이 이라크 내 고대 유물들을 파괴하자 국가유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도와 달라는 이라크 정부의 요청에도 부응하는 것입니다.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ISIL의 유물 파손 행위와 관련해 반기문 사무총장은 성명을 내고, 유네스코가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한 이라크 북부 하트라 지역 유적지들이 파괴된 데 충격을 받았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