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리퍼트 대사 피습, 미국에 대한 징벌"


5일 서울에서 보수단체 회원들이 미·한동맹 강화를 촉구하며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를 피습한 용의자 사진과 북한 인공기를 불태우고 있다.

5일 서울에서 보수단체 회원들이 미·한동맹 강화를 촉구하며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를 피습한 용의자 사진과 북한 인공기를 불태우고 있다.

북한은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 피습 사건에 대해 미-한 합동군사훈련을 강행한 미국에 한국 민심이 내린 응당한 징벌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북한 관영매체인 `조선중앙통신'은 오늘 (5일) 이번 사건이 한국에서 위험천만한 합동군사연습을 벌여놓고 한반도 전쟁 위기를 고조시키고 있는 미국을 규탄하는
한국 민심의 반영이고 항거의 표시라고 논평했습니다.

북한이 리퍼트 대사 피습 사건 발생 10시간 만에 신속하게 논평을 내놓은 것은 극히 이례적인 일입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