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클린턴 전 장관, 장관 업무 개인 이메일 사용 논란


힐러리 클린턴 전 미 국무장관 (자료사진)

힐러리 클린턴 전 미 국무장관 (자료사진)

미국의 차기 대통령 후보로 꼽히고 있는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장관 재직 시절 정부 업무에 개인용 이메일을 사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뉴욕 타임스 신문은 클린턴 전 장관이 관용 이메일을 사용해야 한다는 규정과 개인 이메일도 국무부 서버에 보관해야 한다는 연방 기록법을 어겼다고 보도했습니다.

이 신문은 클린턴 전 장관이 4년간 장관으로 재직하면서 개인 이메일만 사용했다고 전했습니다.

이 같은 보도에 대하 국무부의 머리 하프 대변인은 “존 케리 국무장관이 전적으로 관용 이메일 계정을 사용하는 첫번째 국무장관”이라고 말했습니다.

VOA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