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잉락 전 태국 총리, 쌀 수매 정책 관련 기소


지난달 9일 태국의 잉락 전 총리가 방콕 의회에 도착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자료사진)

지난달 9일 태국의 잉락 전 총리가 방콕 의회에 도착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자료사진)

태국 법무부 장관이 잉락 친나왓 전 총리에 대해 정부의 농가 쌀 보조금 지원 사업에 관한 형사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이 사업을 방만하게 운영해 수 십억 달러의 국고를 낭비했다는 주장입니다.

태국 검찰은 잉락 전 총리가 재임 당시 쌀 시세보다 높은 자금을 농가에 지원해 정부 사업에 대한 관리감독을 소홀히 했다는 혐의를 적용했습니다.

잉락 전 총리에 반대하는 세력은 그가 이 같은 선심성 사업을 통해 농민들의 지지를 얻으려 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대법원은 다음달 19일까지 이번 소송을 받아들일지 여부에 대해 결정해야 합니다.

만일 소송 절차가 진행되고 유죄 판결을 받게 될 경우 잉락 전 총리는 최고 10년의 징역형에 처해질 수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