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베 총리, 일본인 인질 참수 강력 규탄


일본 동경 거리에서 인질 관련 뉴스를 보고 있는 시민 (자료사진)

일본 동경 거리에서 인질 관련 뉴스를 보고 있는 시민 (자료사진)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이슬람 수니파 무장단체 IS가 일본인 인질 1명을 살해했다고 주장한 동영상을 공개한 데 대해 충격적이고 용납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아베 총리는 25일 일본 ‘NHK’ 방송에 출연해 테러에 굴복하지 않겠다며, 또 다른 일본인 인질 고토 겐지 씨를 즉각 풀어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앞서 IS는 24일 일본인 인질 1명을 살해했다는 내용의 동영상을 공개했습니다. 해당 동영상에는 고토 겐지 씨가 또 다른 인질이 참수된 사진을 들고 있는 모습이 담겼습니다.

자신을 고토 겐지라고 소개한 영상 속 남성은 IS가 돈 대신 새로운 인질 석방 조건으로 요르단에 수감된 사지다 알 리샤위를 석방해 달라고 요구했다고 밝혔습니다. 알 리샤위는 2006년 요르단 테러 사건에 연루돼 있는 인물입니다.

인도를 방문 중인 바락 오바마 대통령은 이날 아베 총리와의 전화통화에서 애도를 표하고 일본 국민과의 연대를 약속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