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ISIL 일본인 인질 1명 살해 동영상 공개


일본 도쿄 거리에서 인질 관련 뉴스를 보고 있는 시민 (자료사진)

일본 도쿄 거리에서 인질 관련 뉴스를 보고 있는 시민 (자료사진)

억류된 일본인 인질 가운데 1명이 살해된 것으로 보이는 동영상이 공개됐습니다

이슬람 수니파 무장단체 ISIL이 억류하고 있던 일본인 인질 2명 가운데 1명이 살해됐음을 보여주는 동영상이 공개되자 일본 정부가 조사에 나섰습니다.

동영상에는 인질 가운데 1명인 언론인 고토 켄지 씨가 참수된 것으로 보이는 또 다른 인질 유카와 하루나 씨의 사진을 들고 있는 모습이 담겼습니다.

현재 시리아와 이라크 땅의 약 3분의 1을 점령하고 있는 ISIL은 지난 20일 72시간 안에 몸값 2억 달러를 주지 않으면 일본인 인질 2명을 살해하겠다고 위협한 바 있습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반군의 요구에 분노하고 이를 용서할 수 없으며 일본 정부가 테러리즘에 굴복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일본 정부 각료들이 진위를 확인할 수 없는 동영상이 등장하자 비상대책 회의를 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대변인은 미국 정보기관들이 일본과 협력해 동영상을 조사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 대변인은 즉각 인질들을 석방하라는 일본 정부의 요구를 상기시키면서 미국 정부는 반군의 행동을 규탄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에 공개된 동영상에서는 켄지 씨로 추정되는 남자가 영어로 말하고 화면에 아랍어 자막이 달렸습니다. 이 남자는 하루나 씨가 아베 총리 탓에 죽었다며 아베 총리를 직접 비난했습니다. 이 남자는 또 반군이 더 이상이 돈을 원하지 않고 자살폭탄 공격을 시도하다가 실패하고 현재 요르단에 갇혀 있는 한 여성을 대신 풀어달라고 요구한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