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미-한 연합 키 리졸브. 독수리 연습 3월 초 실시'


지난 2013년 4월 한국 오산 공군기지에서 미-한 키 리졸브 연합훈련에 참가한 미 공군 A-10 공격기들이 이륙 준비를 하고 있다. (자료사진)

지난 2013년 4월 한국 오산 공군기지에서 미-한 키 리졸브 연합훈련에 참가한 미 공군 A-10 공격기들이 이륙 준비를 하고 있다. (자료사진)

한국 군 당국은 미-한 연합 ‘키 리졸브’와 ‘독수리 연습’을 계획대로 3월 초에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한국 국방부는 오늘 (19일) 청와대 국방업무계획 보고에서 미-한 연합훈련은 튼튼한 국방을 만드는데 핵심적 여건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국방부 고위 관계자는 북한이 미-한 연합훈련을 하지 않으면 핵실험을 하지 않겠다고 밝혔지만 이는 군사적으로 봤을 때 고도의 심리전이라면서, 북한 측 요구는 받아들일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지난해 ‘키 리졸브’ 연습에는 외국 주둔 병력 1천100여 명을 포함해 미군 5천200여 명이 참여했으며 ‘독수리 연습’에는 한국 군 사단급 이상 부대 등이 참가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