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백악관 "메탄 배출량 절반으로...새 규제안 준비"


미국 워싱턴의 백악관 건물. (자료사진)

미국 워싱턴의 백악관 건물. (자료사진)

미국의 바락 오바마 대통령이 앞으로 10년간 에너지 기업들의 메탄 배출량을 거의 절반으로 줄이는 내용의 환경 규제안을 제안할 계획입니다.

미 백악관은 앞으로 수개월 내에 미국의 대기청정법에 따라 이 같은 규제안이 나올 것이라며, 이는 지난 2012년에 비해 메탄 배출량을 40~45%까지 낮추는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메탄 배출량은 세계 기후를 위협하는 미국 온실가스 배출량의 대략 2% 수준으로 적은 부분을 차지합니다.

하지만 메탄은 탄소 화합물보다 지구 대기 온난화를 더 강력히 부추깁니다.

미국은 세계 최대의 석유와 천연가스 생산 국가입니다.

백악관은 만일 새로운 규제안이 마련되지 않는다면 메탄 배출량은 2025년까지 25%까지 더 늘어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