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프랑스 경찰 인질극 진압...범인 3명 모두 사살


프랑스 경찰이 9일 파리 시내에서 벌어진 인질극을 진압한 가운데, 인질로 붙잡혔던 남성과 아이가 경관들의 도움을 받아 구급차에 오르고 있다.

프랑스 경찰이 9일 파리 시내에서 벌어진 인질극을 진압한 가운데, 인질로 붙잡혔던 남성과 아이가 경관들의 도움을 받아 구급차에 오르고 있다.

프랑스 경찰이 9일 언론사 테러범 2명을 사살했습니다.

또 이와는 별도로 경찰은 유대인 식료품점에서 인질극을 벌이던 용의자 1명을 사살했지만 인질 3명은 구출 작전 과정에서 사망했습니다.

앞서 프랑스 파리에서는 9일 2 건의 인질 사태가 벌어져 경찰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이 가운데 언론사 테러범인 셰이프 쿠아치와 사이드 쿠아치 형제는 파리 근교 샤를 드골 국제공항 인근 한 창고에 숨어 들어 인질극을 벌였습니다.

또 상점 내에서 종업원과 손님을 대상으로 인질극을 벌인 인물은 아메디 쿨라발리 라는 이름을 가진 이슬람 과격분자로 드러났습니다.

쿨라발리는 앞서 8일 파리 남부 지역에서 여성 경찰관 1명을 총으로 쏴 살해하기도 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