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미국 대북제재 비난…“적대감 못 벗어나”


북한은 4일 미국의 대북제재 조치를 강력 비난하고 미국이 북한에 대한 적대감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자료사진)

북한은 4일 미국의 대북제재 조치를 강력 비난하고 미국이 북한에 대한 적대감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자료사진)

북한은 오늘(4일) 미국의 대북제재 조치를 강력 비난하고 미국이 북한에 대한 적대감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오늘 조선중앙통신 기자와의 문답에서 "미국이 북한에 대한 압살 정책에 집요하게 매달릴수록 선군정치에 의거해 나라의 자주권을 지키려는 북한의 의지는 더욱 굳어질 것"이라고 밝혔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전했습니다.

대변인은 이어 미국의 추가 제재 조치는 "미국이 북한에 대한 체질적인 거부감과 적대감에서 의연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는 것을 여실히 보여준 것"이라고 비난했습니다.

앞서 어제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소니 영화사에 대한 해킹 사건과 관련해 북한 정찰총국과 조선광업개발무역회사, 조선단군무역회사 등 단체 3곳, 이와 관련된 인사 10명을 제재 대상으로 공식 지정하는 행정명령을 내렸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