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미-한-일 군사정보 공유 약정에 강력 반발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제851군부대 여성 방사포부대의 포사격 훈련을 참관했다고 30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북한은 미국과 한국, 일본이 북한 핵과 미사일 위협에 관한 정보공유 약정을 체결한 데 대해 강력히 반발했습니다.

북한의 대남선전용 웹사이트인 ‘우리민족끼리’는 오늘 (30일), 정보공유 약정이 기만적인 북한 위협설에 기초해 북한을 군사적으로 압살하고 침략하기 위한 엄중한 군사적 도발이며 사태의 장본인은 미국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우리민족끼리’는 또 이로써 미국과 한국, 일본의 3각 군사동맹 구축이 본격화 됐으며 한반도와 동북아시아 지역에 핵 전쟁의 위험성이 더욱 짙게 드리워졌다고 주장했습니다.

VOA 뉴스 박병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