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무단 입북' 한국 주민 남측에 송환


지난달 무단 입북했다가 북한 당국에 적발된 것으로 알려진 한국인 마모(52)씨가 26일 오전 판문점을 통해 남측으로 송환되고 있다.

지난달 무단 입북했다가 북한 당국에 적발된 것으로 알려진 한국인 마모(52)씨가 26일 오전 판문점을 통해 남측으로 송환되고 있다.

북한이 지난 달 무단으로 입북했다 적발된 한국 국민의 신병을 한국 측에 송환했습니다.

한국 통일부는 오늘(26일) 오전 판문점에서 52살 마모 씨의 신병을 인수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한국 정부는 마 씨의 건강 상태를 점검한 뒤 입북 경위 등에 대해 확인 절차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이에 앞서 북한은 지난 24일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마 씨가 지난달 말 불법 입북했다며 인도주의적 차원에서 마 씨를 설득해 부모가 살고 있는 곳으로 돌려보내기로 했다고 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