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법원, 전기치료 피해 동성애자 배상 판결


19일 동성애자 양쳉 씨가 동성애자 권리를 상징하는 깃발을 들고 베이징 코트에 도착했다.

19일 동성애자 양쳉 씨가 동성애자 권리를 상징하는 깃발을 들고 베이징 코트에 도착했다.

중국 법원이 동성애자를 정상인으로 바꿔준다며 전기충격 요법을 시술해 피해를 입힌 심리치료소에 대해 배상 판결을 내렸습니다.

중국 베이징의 지방법원은 19일 한 남성이 동성애 치료를 받기 위해 썼던 비용 560달러를 배상할 것을 해당 심리치료소에 명령했습니다.

양쳉이라는 이름의 이 남성은 동성애자이지만 여성과 결혼해 자녀를 가지라는 부모의 압박에 못 이겨 지난 2월 자발적으로 심리치료소에 들러 이른바 성전환 치료를 받았습니다.

양 씨는 그러나 이 치료소의 최면과 전기충격 요법 등으로 인해 자신의 육체와 정신이 피해를 입었다며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중국은 지난 2001년부터 동성애를 정신 장애 목록에서 제외시킨 바 있습니다

법원은 이에 따라 동성애는 치료를 요하는 질병이 아닌 만큼 정신질환 치료 요법을 받을 필요가 없다고 판시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