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야당 의원, 개성서 김정일 3주기 조화 전달 계획


한국 야당인 새정치민주연합 박지원 의원 (자료사진)

한국 야당인 새정치민주연합 박지원 의원 (자료사진)

한국의 새정치민주연합 소속 박지원 의원이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의 3주기를 앞두고 오는 16일 방북해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인 이희호 여사 명의의 조화를 전달할 계획입니다.

박 의원의 조화 전달 계획은 지난 8월 김대중 전 대통령의 5주기 때 김정은 북한 국방위 제1위원장이 김양건 노동당 통일전선부장 겸 비서를 개성에 보내 조화와 조전문을 보낸 데 대한 답례 차원으로 풀이됩니다.

이와 관련해 한국 통일부 관계자는 오늘 (12일) 오후 방북 신청이 들어와서 승인 여부를 검토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에 앞서 이 여사는 박근혜 대통령과의 면담에서 방북 의향을 전달하고 방북을 추진했으나 의료진의 권유에 따라 내년 5~6월로 방북을 연기했습니다.

VOA 뉴스 박병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