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유엔난민기구, 지중해 난민 올해 사상 최고


지난 5월 이탈리아 해군선에 탄 난민들이 이탈리아 남부 시실리 항구에 내릴 준비를 하고 있다.

지난 5월 이탈리아 해군선에 탄 난민들이 이탈리아 남부 시실리 항구에 내릴 준비를 하고 있다.

지중해를 건너 유럽으로 향하는 난민의 수가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유엔난민기구가 밝혔습니다.

유엔난민기구는 올해 들어 지금까지 20만 7천여 명의 난민들이 유럽으로 가기 위해 지중해를 건넜으며, 이 가운데 3천400여 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오늘 (10일) 발표했습니다.

이는 지난 2011년 이른바 ‘아랍의 봄’ 당시 폭력 사태를 피해 지중해를 건넜던 난민 7만 명보다 거의 3배 늘어난 것으로 역대 가장 많은 수준입니다.

지중해 난민들 가운데는 시리아와 에리트레아 국적자가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들의 80%는 리비아에서 출발해 이탈리아와 몰타로 향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안토니오 구테레스 유엔난민기구 최고대표는 일부 국가는 난민을 받아들이기보다 쫓아낼 궁리만 하고 있다며, 난민을 보호할 수 있도록 정책을 전환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한편 유엔난민기구는 오늘과 내일 각국 정부대표와 비정부기구, 해안경비대 등 대표들이 참가한 가운데 제네바 유엔본부에서 ‘2014 유엔난민기구 최고대표와의 대화’를 갖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