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ISIL, 레바논 보복 경고…여성, 어린이 위협


지난 6월 이슬람 수니파 무장반군 ISIL이 시리아 북부 라파 지역에서 군사 행진을 하고 있다. (자료사진)

지난 6월 이슬람 수니파 무장반군 ISIL이 시리아 북부 라파 지역에서 군사 행진을 하고 있다. (자료사진)

레바논 당국이 이슬람 수니파 무장반군 ISIL 지도자 가족을 구금 중이라고 발표한 가운데 ISIL이 레바논 시아파에 대한 보복을 다짐했습니다.

시리아 동부를 장악하고 있는 ISIL 군 사령관 아부 알리 알 시샤니는 5일 배포한 동영상을 통해 레바논의 시아파 여성과 어린이들이 공격 목표가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레바논 군 당국은 앞서 위조 여권을 가지고 국경을 무단으로 넘으려던 ISIL 지도자 아부 바크르 알바그다디의 부인과 아들을 체포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하지만 이들이 실제로 알바그다디의 가족인지 여부를 두고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이라크 당국자들은 레바논 군 당국이 체포한 여성은 알바그다디의 부인이 아니라 다른 테러 수감자의 누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반면 미 국방부는 체포된 여성이 알바그다디의 전 부인이라고 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