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내년부터 사형수 장기이식 중단


국제인권단쳬 엠네스티인터네셔널 소속 시위대가 홍콩에서 중국의 사형제도에 반대하는 시위를 벌이고 있다. (자료사진)

국제인권단쳬 엠네스티인터네셔널 소속 시위대가 홍콩에서 중국의 사형제도에 반대하는 시위를 벌이고 있다. (자료사진)

중국이 내년부터 사형수의 장기를 적출해 이식하는 행위를 중단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중국 광저우 지역 일간지인 ‘남방도시보’는 중국장기기증 이식위원회의 황제푸 주임위원이 어제 (3일) 열린 한 세미나에서 내년 1월1일부터 사형수를 이식용 장기 공급원으로 사용하는 행위를 전면 중단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보도했습니다.

황 주임위원은 그러면서 장기 이식 수요를 자발적인 기증에 의존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그러나 중국에서 장기 이식이 필요한 환자는 매년 30만 명에 달하지만 장기 기증자 수는 100만 명 당 0.6명에 불과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중국에서는 연간 1만 건 이상의 장기 이식수술이 이뤄지지만 기증된 장기 대부분이 사형수로부터 적출하거나 불법 매매한 것으로 알려져 인권침해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