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차세대 우주선 '오리온' 시험발사


지난달 24일 발사 준비 단계에 있는 오리온과 발사체 ‘델타 4’ 로켓.

지난달 24일 발사 준비 단계에 있는 오리온과 발사체 ‘델타 4’ 로켓.

미국의 차세대 우주선 ‘오리온’ 호가 오늘 (4일) 첫 시험발사 된다고 미 항공우주국 (NASA)이 밝혔습니다.

오리온과 발사체 ‘델타 4’ 로켓은 미 동부시간으로 잠시 뒤인 오전 7시 5분 플로리다 주 케이프 커내버럴에서 발사됩니다.

이번 시험비행은 우주인이 탑승하는 선실의 내부 상황 등에 대한 전반적인 점검이 목적이며, 우주인은 탑승하지 않습니다.

오리온 호는 이번 시험비행에서 국제우주정거장보다 거리가 14배가 먼 지구 상공 5천800 킬로미터까지 날아 오를 전망입니다.

이후 4시간 반 만에 시속 3만2천 킬로미터의 속도로 지구로 다시 귀환하게 됩니다.

이번에 개발된 ‘오리온’ 호는 ‘아폴로’ 등 이전 세대 우주선보다 규모가 크며, 달보다 더 먼 화성을 최종 목적지로 삼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