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영국 정부 "1차대전 전쟁채권 내년 봄까지 전량 매입"


조지 오스본 영국 재무장관(왼쪽)이 3일 의회 보고를 하기 위해 재무부 건물을 나서고 있다.

조지 오스본 영국 재무장관(왼쪽)이 3일 의회 보고를 하기 위해 재무부 건물을 나서고 있다.

영국 정부가 과거 1차 세계대전 당시 발행한 채권 대금을 내년 봄까지 모두 지불할 계획입니다.

조지 오스본 영국 재무장관은 오늘(3일) 기자회견에서 영국 정부가 내년 3월까지 모두 상환하기로 결정한 전쟁채권 지불금은 30억 달러에 달한다고 말했습니다.

오스본 장관은 당시 영국이 발행한 전쟁채권들 가운데 일부는 무기명으로 돼 있으며, 이 채권 소지자들이 대금을 받기 위해서는 채권을 포기해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영국 정부는 이와 함께 현재 낮은 이자율이 적용되고 있는 무기한 채권도 매입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가운데 일부는 18세기 영국에 대공황을 일으킨 이른바 ‘남해포말사건’ 당시 발행된 채권들로, 역시 영국중앙은행이 지급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