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터뷰: 한종만 배제대 교수] 러 극동개발부 장관 방한 의미와 북-러 경협 현황


알렉산드르 갈루슈카 러시아 극동개발부 장관(왼쪽)이 28일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류길재 한국 통일부 장관을 만나 인사를 나누고 있다.

알렉산드르 갈루슈카 러시아 극동개발부 장관(왼쪽)이 28일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류길재 한국 통일부 장관을 만나 인사를 나누고 있다.

러시아의 알렉산드르 갈루슈카 극동개발부 장관이 한국을 방문하면서 최근 들어 가속화되고 있는 북한과 러시아 간 경제협력 사업이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한국 배재대학의 한종만 교수를 전화로 연결해 러시아 극동개발부 장관의 방한과 북-러 간 경제협력 사업의 의미 등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문) 먼저 러시아의 알렉산드르 갈루슈카 극동개발부 장관이 한국을 방문했는데요. 갈루슈카 장관은 올해 두 차례나 북한을 방문한 적이 있는데 이번에 한국을 방문한 이유는 무엇이라고 보십니까.

문) 갈루슈카 장관은 방한 기간 동안 한국 정부 당국자들과 만나 남-북-러 협력사업 등 경제협력 문제를 논의했는데요. 러시아가 가장 관심을 보이는 협력사업은 무엇인가요.

문) 현재 남북한과 러시아 간 협력사업인 나진-하산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석탄 시범운송 사업도 진행 중인데요. 어떤 의미가 있나요?

문) 갈루슈카 장관의 방한은 최근 들어 북한과 러시아 간 경제협력이 가속화되는 가운데 이뤄진 것이어서 더욱 주목되는데요. 북-러 간 경제협력의 강화, 어떤 의미가 있다고 보십니까.

문) 이 가운데 주목되는 것이 북한과 러시아가 합의한 북한 철도 현대화와 지하자원 채굴 사업인 이른바 ‘포베다 사업’인데요. 어떤 사업인지 설명해주시죠.

문) 러시아가 이 사업에 한국의 참여를 제안할 가능성이 있을까요?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