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프간 의회 NATO군 잔류 결정에 이어 자살 폭탄 공격 발생


아프가니스탄 보안군이 자살폭탄현장을 조사하고 있다(자료사진)

아프가니스탄 보안군이 자살폭탄현장을 조사하고 있다(자료사진)

아프가니스탄 동부지역에서 23일 배구 경기가 열리는 가운데 자살폭탄 공격이 발생해 최소한 50여 명이 사망했다고 아프간 관리들이 밝혔습니다.

파키스탄과의 접경지역인 파크티카주의 야흐야칼리 지역에서 대규모 군중이 모인 가운데 발생한 이 공격으로 80여 명이 부상했습니다.아직까지 이번 공격을 자행했다고 주장하는 개인이나 단체는 나오지 않고 있습니다.

파크티카주는 중앙 정부를 상대로 탈레반 주도 반군 공격이 자주 일어나는 곳 가운데 하나입니다.

이번 공격은 아프간 의회가 현지 아프간 정부군의 지원을 위해 미군과 나토군이 올해 말을 넘겨 주둔할 수 있도록 허용하는 협정을 승인한 날 발생했습니다. 탈레반과 아프간 무장세력은 이 협정에 강하게 반발해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