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국방부 "북한 위협과 도발, 고립 심화시킬 것"

  • 윤국한

존 커비 미 국방부 대변인 (자료사진)

존 커비 미 국방부 대변인 (자료사진)

미국 국방부의 존 커비 대변인은 북한이 위협과 도발을 통해 얻을 수 있는 것은 아무 것도 없다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커비 대변인은 어제 (20일)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이 유엔 결의안에 반발해 추가 핵실험 가능성을 내비친 데 대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커비 대변인은 북한의 도발과 위협은 스스로의 고립을 더욱 심화시키고, 아울러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위한 국제사회의 노력을 저해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윤국한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