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영국 정부, 테러 대응책 발표…테러 가담자 재입국 금지


14일 데이비드 카메론 총리가 호주 의회에서 연설하고 있다.

14일 데이비드 카메론 총리가 호주 의회에서 연설하고 있다.

영국 정부가 최근 고조되고 있는 이슬람 극단주의 단체들의 테러 공격에 대비하기 위한 정책을 발표했습니다.

데이비드 캐머런 영국 총리는 오늘(14일) 이슬람 극단주의 테러 위협에 맞서 시리아와 이라크 등지에서 무장투쟁에 가담한 자국민의 재입국을 금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캐머런 영국 총리는 오늘 주요 20개국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방문한 호주 의회에서 행한 연설에서, 테러 관련자가 당국의 엄격한 감시 조치에 동의하지 않으면 입국을 금지하는 명령을 2년 이상 한시적으로 발동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캐머런 총리는 또 외국인 테러분자들의 위협으로부터 국민을 지켜야 한다며 호주 의회가 지난달 통과시킨 외국인 성전주의자 규제 입법에 영국도 동참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캐머런 총리는 아울러 인터넷에서 확산되는 극단주의 세력의 선전물을 차단할 필요가 있다며 인터넷 기업들과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